본문 바로가기
뭐라 뭐라

삼례, 삼내.

by - 관리자 - 2006. 8. 17.
삼내[삼:내] 전라북도 완주군 삼례읍 일대에서 흔히 맡을 수 있는 독특한 향취. 저기압일 때 특히 심하다.

오늘 삼례의 삼내가 몹시 진한 것으로 보건대, 조만간 큰 비가 올 듯 하고나.

'뭐라 뭐라' 카테고리의 다른 글

디카님 병환중.  (4) 2006.08.24
삼례, 삼내.  (3) 2006.08.17
집으로  (1) 2006.08.12
덥다.  (2) 2006.08.06

댓글3

  • indes 2006.08.18 23:28

    오늘은 삼내가 여기까지 느껴지는구먼 ㅎㅎ
    삼내생각을 하니 마음이 참 삼렌다 ^^;
    답글

  • 라스핀 2006.08.19 02:24

    그래도 시원해서 좋습니다. 어제 그저께는 방온도가 34-6도를 육박해서 고생했었지요 ^^
    답글

  • 최진원 2006.11.11 16:00

    제가 살고있는 삼례를 칭찬해주시니 기분이 좋군요..^^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