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09/12 - 신종플루와 팔각회향
위 글에 분노의(?) 댓글이 달린 관계로, 좀더 설명을 해야겠소.

0. 타미플루(오셀타미비르)란?
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인간의 세포를 공격하기 위해서 neuraminidase라는 효소를 사용하오. 따라서 이 효소만 막을 수 있으면 플루 바이러스를 막을 수 있소.
이 효소를 칼이라고 치면, 이 칼에 딱 들어맞는 칼집을 씌우면, 이 칼이 세포를 해치지 못하지 않겠소? 그래서 만들어진 '칼집'이 타미플루 되겠소.
어떻게 만들었는고 하니, 먼저 이 칼(효소)의 3차원 구조를 알아내고, 거기 들어맞는 분자구조를 설계했는데, 이것이 자연계에 존재하지 않는 구조이다 보니, 어떻게든 이걸 합성하는 방법을 연구해 보는 것이오.
그래서 가장 처음으로 상용화된 합성법이 바로 시킴산을 원료로 하는 방법이고(Karpf 와 Trussardi의 합성법), 그 뒤로 부타디엔을 원료로 하는 방법(Corey의 합성법), 피리딘을 원료로 하는 방법(Fukuyama의 합성법), 락톤계 화합물을 원료로 하는 방법(Trost의 합성법) 등 여러 가지 합성법이 등장했소. (참고 : http://en.wikipedia.org/wiki/Oseltamivir_total_synthesis)
그 밖에 각국 제약회사에서 더 효율적이고 경제적인 합성법들을 너도나도 개발해왔소. 예를 들면 코오롱생명과학에서는 발리엔 아민을 원료로 하는 합성법을 고안하기도 했소. (특허출원 10-2006-0016141)
시킴산이든, 부타디엔이든, 발리엔 아민이든지간에, 타미플루라는 칼집을 만드는 재료일 뿐이고, 그 자체만으로 플루를 막지는 못하는 것이오.


1. 타미플루와 팔각회향의 관계
항간에 타미플루를 팔각회향으로 만든다는 소문이 있소만, 그것은 일단 착각이오.
팔각회향으로 타미플루를 만드는 것은 고구마로 소주를 만드는 것과 같소. 고구마를 먹는다고 취하지는 않는 것처럼, 팔각회향을 먹는다고 인플루엔자가 낫지는 않소. 팔각회향 달여 먹으면 플루가 낫는다고 생각하는 것은 콩 삶은 물로 자동차를 움직일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과 같소.
팔각회향은 타미플루의 주재료가 되는 시킴산을 추출하는 원료일 뿐이오. 소주의 주재료가 되는 에탄올을 고구마로부터 얻는 것과 같은 이치요. 에탄올의 원료는 고구마를 쓰던, 당밀을 쓰던, 감자나 찹쌀이나 옥수수나 야콘을 쓰던 상관 없소. 다만 경제성의 차이가 있을 뿐.
타미플루의 주재료로 팔각회향을 쓰는 것도 마찬가지요. 팔각회향 아니라 망초나 붓순나무나 그밖의 다른 어떤 식물을 쓰던 그저 시킴산만 추출하면 될 뿐. 팔각회향의 시킴산 함량이 낮아서 비경제적이라면 함량이 높은 망초에서 추출할 수도 있는 것이고, 아예 위에 나열했던 다른 합성법을 쓸 수도 있는 것이오.

2. 팔각회향의 효능은?
앞서 팔각회향이 타미플루와는 별무상관이라는 이야기를 하였소. 그렇다면 왜 팔각회향이 신종플루에 특효약인 것처럼 소문이 났느냐, 그것은 일부 성급한 한의사들의 잘못이라 하겠소.("와~ 타미플루를 팔각회향으로 만든다더라! 타미플루도 한약이로구나~ 얼씨구!") 심지어 서울시한의사회에서는 팔각회향을 차로 마시라는 둥 독단으로 보도자료까지 냈는데, 이에 대해서는 정정이 필요하오.
팔각회향은 효능분류상 온리약(溫裏藥)으로써, 뱃속을 따뜻하게 해 주는 약이오. 다른 온리약으로는 부자, 육계(계피), 건강(생강), 정향, 후추, 산초 등이 있소. 부자를 빼면 대체로 매운 향신료라는 것을 알 수 있소. 매운 것을 먹으면 뱃속이 뜨거워지니까 그렇소.
《동의보감》에서는 팔각회향은 성질이 메마르고 주로 요통을 다스린다고 하였을 뿐, 다른 효능에 대해서는 언급이 없소.
《본초품휘정요》에서는 탈장을 치료한다고 하였고,
《본초몽전》에서는 탈장으로 아픈 것과 소화불량을 치료한다고 하였으며,
《의학입문》에서는 허리가 얼얼한 것을 다스린다고 하였고,
《본초정》에서는 구토를 멎게 하고 복통·치통을 낮게 한다고 하였으며,
《의림찬요》에서는 근육 경련을 풀어준다고 하였소.
어딜 봐도 플루의 주된 증상인 발열, 기침, 콧물, 인후통 등과는 관련이 없소. 이런 증상에는 계지, 자소엽, 방풍, 박하, 국화 등 해표약(解表藥)을 쓰면 되는 것이오.
그리고, 《본초강목》에는 많이 먹을 경우 시력을 손상시키고 종기가 나게 한다고 하였고, 《풍씨금낭》에는 허파나 위장에 열이 있거나 열독이 성한 경우에는 복용하지 말라고 하였소. 팔각회향이 뜨거운 성질의 약이므로 열성질환에는 쓰면 안 된다는 말이오.
따라서 폐열증(肺熱證)이라 할 수 있는 플루에 팔각회향을 복용하는 것은 오히려 음양의 이치에 안 맞는 일이오.

3. 팔각회향차 마시고 플루가 나았는데?
신종플루는 독감이오. 그저 독감의 일종일 뿐이오. 대부분의 건강한 사람은 독감 걸리고 아무런 치료를 안해도 저절로 낫게 되어 있소. 물론 심하게 앓기도 하고, 합병증으로 죽는 사람도 있소만..
팔각회향차 마시고 플루가 나은 사람들은 팔각회향이 아니라 생강차, 모과차, 유자차, 녹차, 허브티, 아메리카노, 보리차, 그냥 뜨거운 물 등 뭘 마셔도 나았을 것이오.
자기최면으로 플라시보 효과를 보는 사람들도 있을지 모르겠지만, 굳이 그 맛없는 것을(향신료라지만 사실 우리 입맛에 안 맞소) 억지로 먹겠다면, 차라리 다른 차를 마시라고 권하는 바이오.

이렇게 장황하게 설명을 해도 오해하면 아니되오.

'뭐라 뭐라 > 한약잡설'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약 추출법에 대한 어떤 분의 오해  (12) 2009.12.04
신종플루와 팔각회향 2  (5) 2009.11.02
신종플루와 팔각회향  (12) 2009.09.12
음양탕 유감  (11) 2009.05.06
  1. aero 2009.11.03 14:40 신고

    많은 글들을 재미나게 보고 있습니다 .간간히옵니다만 ...그나저나 다른 의견님이시라는 분은?? 어떤 일을 하시나요? 조금 궁금하기도 하구요.정반합의 대화는 좋습니다만 반론을위한 대화는 제 3자들이 보기에 좋지 못합니다.

    • - 관리자 - 2009.11.04 13:40 신고

      관심 가져주심에 감사드립니다. 사실 저는 지지리 궁상맞은 이야기 늘어놓는 것을 즐기는데, 요즘엔 너무 진지한 주제를 쓰고 있지 않나 싶습니다.

  2. 헌영 2009.11.04 10:40 신고

    좋은 정보 감사^^ 나중에 고야스에게 임상약리학 강의나 함 들어야겠어 ㅋㅋ

    • 헌영 2009.11.04 13:00 신고

      글구 이런 글은 마구 퍼날라서 같이좀 공유해야는데.. 출처 밝히고 퍼가도 되겠지?ㅎㅎ

    • - 관리자 - 2009.11.04 13:34 신고

      임상약리라면 내가 할 수 있는 분야가 결코 아니지ㄷㄷ
      본초학이라면 가능하지만ㅋ
      글은 얼마든지 퍼가도 좋음.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