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상

논문 쓴답시고 여러 시간 모니터를 들여다 봤더니 왠지 눈이 시려(LG L1732S+, 안구건조유발 저급 패널), '때는 이 때다!' 하고 새 모니터를 질러버렸소.
이로써 지급받은 컴퓨터 중에 키보드, 마우스, 모니터, 비디오카드는 싸제로 바꿔주는 결과(결국 컴 한 대 값이 할부투입됨. 조달을 좀 좋은 걸로 해 주면 어디 덧나나..).

자고로 옷은 싸구려라도 신발은 고급으로 신어야 한다는 게 소햏의 신념인 바, 마찬가지로 컴 속도는 느려도 몸이 직접 영향을 받는 키보드, 마우스, 모니터는 비싼 걸 써 줘야 몸 상하는 속도를 늦출 수 있다고 믿는 바이오.

화질은 집에서 쓰고 있는 샤프 1620B 이상의 만족할만한 수준.

팔자에 없는 듀얼모니터를 쓰게 됐으니, 이젠 실적을 뽑아내야 할 차롄가.. 크흣.


* 혹시나 궁금해 할 햏자들을 위한 배려
키보드 : IBM UltraNav
마우스 : Evoluent VerticalMouse 3

'물건!'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간만에 핸폰 기변! SCH-M620  (9) 2007.11.01
듀얼모니터 체제 난입  (4) 2007.10.22
MOTORAZR(MS500)  (4) 2007.10.05
니콘 FA  (8) 2007.01.05
  1. 은령 2007.10.22 17:07 신고

    허어....듀얼모니터라, 좋은 환경이구료.
    소햏은 근래 모니터와 유사(?)한 HMD를 샀다오...;

    • 고야스 2007.10.23 07:46 신고

      오오-
      HMD라면 소햏도 '언젠가 지를 아이템' 목록에 담고 있긴 하오만, 역시 그걸 질러버리다니 은령햏도 신심이 독실하구료..

  2. R.Lewis 2007.10.25 15:22 신고

    21인치인가 보구료.
    나같이 사진 작업 많이 하는 햏자들에게도 저런 지름신이 틈틈이 찾아오곤 하는데.

    동생이 차를 사면서 나꺼정 허리띠를 졸라매야하는 가정형편이라 당분간 지름신과의 관계는 본의 아니게 소원해 질것 같소. 훌쩍~ㅠ

    책이나 잡고 살아야지(과연.)

    • 고야스 2007.10.25 23:12 신고

      사실 24인치(;)짜리와 막판까지 경합을 벌였소. 가격차이가 별로 없더구료.
      하지만 공간이 협소한 관계로..;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