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메이션 '센과 치히로'에 등장하는 인기(?) 캐릭터 '가오나시'를 핸드폰줄로 만들어보오.
이미 시중 캐릭터샵 등지에서 라이센스 모델이 절찬리에 팔리고 있기는 하오만, 직접 만드는 것 또한 즐겁지 아니하겠소?

대략 형체를 만드오. 소햏은 석소점토를 썼소만, 에폭시 퍼티나 지점토를 써도 또한 무방하오.
생김새가 아주 단순하여 어려울 것이 없으나, 좀더 만들기 쉽게 하기 위해 SD 형태로 하였소.
덩어리를 만들어 굳힌 다음, 적당히 깎아내고 사포질을 하는 식으로 만드는 게 좋소.

색을 칠하였소.
먼저 사포질을 한 뒤, 적당한 위치에 핸드폰줄을 달 쇠고리를 박아두오.
소햏은 뒤통수를 애용하는 편이오.
디자인 커터로 적당한 홈을 낸 다음, 초강력 접착제 한 방울과 더불어 쇠고리를 박으면 쉽게 끝나오.

* 에폭시 퍼티로 만들 경우는 쇠고리 박을 홈을 파는 게 거의 불가능하므로, 굳기 전에 미리 박아두어야 하오.
(물론 드릴이 있다면 수월하게 할 수 있을 터이오.)

배색은 아주 단순하오. 일단 마스크 부분을 흰색으로 칠하고, 그밖은 죄다 검정으로 칠하면 되오.
소햏은 에나멜을 써서 좀 빤딱거리는 게 있소만, 검정은 되도록 무광이 좋겠소.
물감은 코팅제와 다른 용매를 쓰는 것으로 하여야 하오.
예를 들어, 방수코팅제가 수성이라면 물감은 에나멜이나 락카 등 유성으로 하여야 차후에 대참사를 피할 수 있소.
소햏은 탑코트(수성)를 쓰므로 에나멜 물감을 골랐소(사실 에나멜밖에 없소).

바탕색이 다 말랐으면, 마스크 부분을 탑코트 등으로 한 겹 코팅해야 하오.
그래야 얼굴을 그릴 때 번지는 참사를 피할 수 있기 때문이오.

탑코트가 다 말랐으면, 부드러운 연필로 얼굴 스케치를 살짝 해 두오.
그냥 무턱대고 붓을 들이밀면 비례가 엉망진창인 표정이 나오기 십상이기 때문이오.
너무 힘줘서 그어버리면 코팅이 벗겨져 또한 낭패가 되니 주의하여야 하오.

스케치를 바탕으로, 세필에 물감을 묻혀 조심스럽게 칠하오.
젊은 나이에 '수전증'이라는 병을 체험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오.
소햏도 최선을 다했소만 표정이 일그러지는 건 어쩔 수 없구료..;


칠이 다 말랐으면 방수코팅을 해야 하오.
탑코트도 있지만, 늘상 부비적거리는 핸드폰 노리개에 뿌리기에는 심히 부족하오.
소햏은 파디코사의 수성 방수재를 사용하오.
붓으로 가비압게 한 겹 바르고, 바짝 말린 후 또 한 겹 바르고, 잘 말린 후 다시 한 겹 바르고..
어쨌든 정성스레 여러 겹 발라두어야 나중의 참사를 피할 수 있소.
(여러 겹 발라도 자꾸 만지작거리면 결국 색 지워지는 건 막을 수 없소.)

크기 비교 되겠소.
아래 놓인 것은 여느 때처럼 100원짜리요.

'만들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우개 도장(책도장, 싱하형)  (18) 2006.03.08
'가오나시' 핸드폰줄 만들기  (4) 2004.10.08
무는고양이 핸드폰줄 만들기  (5) 2004.05.07
고양이 핸드폰줄 만들기  (0) 2004.05.05
  1. 심은아 2006.11.17 13:53 신고

    구경차 들리는데 너무 귀엽네요^^*

  2. 강보오미 2006.12.02 15:57 신고

    '- '......... ..... ........ ...도전.!!

  3. 2011.07.04 19:28 신고

    저기.. 재료구입은 화방에서해야하나요?ㅠㅠ
    남친이너무갖고싶어하는데 어디서구해야할지ㅠ

    • - 관리자 - 2011.07.05 19:46 신고

      아마 화방에도 있을 것이나, 인터넷에서도 '석소점토'를 검색하면 어렵지 않게 구할 수 있습니다.

은진햏의 덧글에 필 받아서 만화 '아즈망가 대왕'에 나오는 '무는 고양이'(?)를 만들어 보았소.
만드는 과정은 고양이A와 대략 같소.

점토를 잘 반죽해서 적당량 덜어 몸통, 머리, 앞/뒷다리 등 각 부분을 대충 만드오.

대충 붙이오.
머리, 귀, 꼬리 등을 붙이는 과정은 생략하오.
(사실 사진을 찍지 못했기 때문이오..;)

요넘은 무는 게 뽀인뜨이므로, 쇠고리를 입에 박고 핸드폰 줄을 걸었소.
색칠은 역시 에나멜 물감(회색, 백색, 흑색).
칠후 방수도료를 발랐소.

고양이A와 함께.
크기 비교는 언제나 백원짜리로..;

'아즈망가 대왕'의 한 장면을 재연해 보았소.

'만들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오나시' 핸드폰줄 만들기  (4) 2004.10.08
무는고양이 핸드폰줄 만들기  (5) 2004.05.07
고양이 핸드폰줄 만들기  (0) 2004.05.05
구체관절 인형 만들기 2  (5) 2004.04.26
  1. 심은아 2006.11.17 13:54 신고

    너무너무 귀여워요 !! ㅋ

  2. 강보오미 2006.12.02 15:44 신고

    ㅠㅁ .. 만들어보겠어요. 기필코!!!

  3. 수아 2006.12.04 22:04 신고

    아크릴물감은 안되나요??ㅋ

    • 고야스 2006.12.05 21:28 신고

      아크릴물감으로 칠할 경우, 코팅을 락카 계열로 하면 됩니다.

  4. 나다나 2011.09.30 12:21 신고

    마지막에 빵터졋음 ㅋ 꾸뤠에엑~! ㅋㅋㅋ

점토로 SD 골룸을 하나 더 만들다가, 굳는 동안 문득 생각나 만들게 된 고양이 핸드폰 노리개요.
최대한 큐트하고 카와이하게 만드려 했으나, 역시 날림 되겠소..;

점토를 적당한 크기로 덜어 조물딱 조물딱 잘 반죽한 다음, 대충 몸통 모양을 만드오.

다리를 만들기 위해, 점토를 가늘게 늘여서..

요렇게 두 동강을 내오.
낭중에 다리를 적당히 잘라낼 것이니, 길이는 대충 해도 상관 없소.

몸통이 대략 굳었으면 다리를 적당한 위치에 붙이오.
저래 놓으니 마치 뿌리째 뽑은 어금니같구료.

그 다음, 대가리를 적당한 크기로 빚어 몸통에 붙이오.

대가리에 귀를 붙이오.

몸통에 꼬리를 붙이오.
그리고 등 한복판 적당한 위치에 쇠고리를 박았소. 핸드폰 노리개로 쓰기 위함이오.

대략 틀은 잡혔으니, 이대로 굳히오.

어느덧 다 굳었소.
다리를 적당한 길이로 잘라내고, 대가리를 보기 좋게 다듬은 다음, 사포로 열라 문질러 매끈하게 만드오.
다만, 도자기처럼 매끈하면 왠지 이상할 것 같으므로, 400방 정도로 다소 거친 느낌을 주었소.
(..라고 했지만, 사실은 사포질이 귀찮아 대충 하다 말았소..;)

사포질이 끝난 뒤, 에나멜 물감을 이용, 온몸을 하얗게 칠하고, 귓속은 분홍색, 눈은 검정색으로 칠했소.
칠이 다 마른 뒤, 무광택의 방수도료를 칠하고 잘 말리오.



여기다 핸드폰줄을 걸면 완성!

'만들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는고양이 핸드폰줄 만들기  (5) 2004.05.07
고양이 핸드폰줄 만들기  (0) 2004.05.05
구체관절 인형 만들기 2  (5) 2004.04.26
구체관절 인형 만들기 1  (3) 2004.04.22
SD라 함은 Super Deformation의 약자로, 신체비율을 극단적으로 변형하는 것을 말하오. 흔히 볼 수 있는 2등신 캐릭터들이 바로 그 예가 되겠소. 일부에서는 SD를 'Short Dari'의 약자라 주장하기도 하오.

이참에 맹글어본 것이 바로 SD버전의 골룸 되겠소. 만들 줄 아는 게 골룸밖에 없냐고 묻는다면, 그냥 웃소..;

재료는 역시 에폭시 퍼티 되겠소. A제와 B제를 적당량씩 덜어 1:1로 반죽하오.
뒤의 그림은 스케치 되겠소.

반죽을 잘 섞으면 회색의 찰흙 비스무리한 형상이 되오.
대충 모양을 잡아 그대로 30분 이상 방치하면 딱딱하게 굳어 플라스틱이 되오.

뒤통수에 끈을 박고, 얼굴의 성형을 시작하오.
한 번에 모양을 완성할 생각은 말고, 조금씩 성형하고 굳히고, 그 위에 반죽을 씌워 모양을 내고 또 굳히고..
차분하게 한 겹 한 겹 씌워나가야 하오.

그리하여 대략 머리가 완성되오.
보이는 바와 같이, 이번 작품의 컨셉은 '나름대로 큐트' 되겠소.

몸통을 붙였소. SD 컨셉이므로 우스꽝스럽게 빈약한 몸이어야 하오.
얼굴을 보면 에폭시가 덕지덕지 되어 있소만, 나중에 칼과 사포로 다듬으면 되므로 신경쓸 필요 없소.

이어서 다리도 붙였소.
골룸의 최강포즈인 '쪼그려 앉기' 자세를 시도하였소.

팔도 붙였소. 어려울 게 없는 부분 되겠소.
여기다 귀만 붙이면 1차 과정은 대략 완성이오.
3시간 이상 충분히 굳힌 뒤, 칼로 여기저기 각을 잡고 사포로 표면정리를 해야 하오.
(골룸의 피부가 피부이니만큼, '매끈'하게 할 필요는 없소.)

이제 즐거운 색칠공부 시간이오.
에나멜 물감을 대충 섞어서 대충 칠해주면 되오.

눈, 눈동자, 입술, 머리카락, 빤쓰 등도 대충 칠해주었소.
이대로 하룻저녁 정도 말린 뒤, '무광 탑코트'를 뿌리고 말리면 대략 완성 되겠소.

대략 이러한 모양새 되겠소.
머리카락은 저와 같이 대충대충 그어주었소.

'대충대충'의 흔적들이 많이 보이오.

앞서 만든 골룸A와 함께.
(어린이를 악의 구렁텅이로 꼬드기는 모습처럼 느껴지오.)

핸드폰 MITS330에 장착(?)한 형상.

'만들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구체관절 인형 만들기 1  (3) 2004.04.22
골룸 핸드폰줄 만들기  (0) 2004.03.17
골룸 액션피규어 만들기 2 (완성)  (7) 2004.01.25
골룸 액션피규어 만들기 1  (0) 2004.01.19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