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소체계를 선진화(?)한다는 것에 대해서는 별 할 말이 없소만, 소햏 기거하는 곳의 주소가 난해하게 바뀌는 것에 대해서는 다소 불만이 없지 않소.

홍보할 때에는 분명,

그림 : 행정안전부 새주소 안내


집집마다 위와 같이 '무슨길 몇번'으로 시크한 주소가 되는 것처럼 떠들어대었소만,


소햏의 집에 붙은 명판을 보니..





뭐..

길 이름부터가!

기존 주소는 "대전 서구 탄방동 1337" 이렇게만 하면 땡인데,

"대전 서구 유등로669번길 28-15"라니.. 숫자만 해도 3개가 늘었..

큰길가 큰건물에 사는 사람들은 좋겠지만, 자잘한 골목길에는 적당치 않은 주소체계라 사료되는 바이오.


그런데..

도로명 주소로 바꾼다고 '연간 4.3조원'의 사회경제적 효과가 기대된다(행정안전부)는 것은 아무래도 자뻑정신이 아닌가 하오.




'뭐라 뭐라' 카테고리의 다른 글

'Apoptosis'의 발음에 대하여  (3) 2011.03.15
도로명 새 주소 유감  (4) 2011.02.16
스킨을 바꾸어보았소.  (2) 2011.01.18
2010년 영화 관람 내역  (0) 2010.12.30
  1. 은령 2011.02.21 21:31 신고

    로 하나에 길이 대체 몇개가 달려있는겐지...

  2. zetz 2011.03.04 01:35 신고

    공공기관은 사용이 의무화되어 아주 귀찮게 되었어요;ㅁ;

    • - 관리자 - 2011.03.07 09:05 신고

      그렇슴다.
      심지어 여기 연구소는 '엑스포로 483'이라고 하다가 느닷없이 '유성대로 1672'로 바뀌어 버렸지요.

+ Recent posts